한국국토정보공사, 신입사원 공채시험 9월 말 이후로 연기
  • 우용원 편집국장
  • 승인 2020.08.24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예정인 공채시험, 시민안전과 수험생 건강보호 위한 결정
ⓒ한국국토정보공사
ⓒ한국국토정보공사

한국국토정보공사(이하 LX)가 코로나19 지역 확산방지를 위해 ‘신입사원 공채시험'을 연기했다고 24일 밝혔다.

LX는 오는 29일 예정이었던 공채시험을 시민 건강과 수험생 보호를 위해 지역사회 전파가 안정된다는 조건하에 9월 말 이후로 연기할 방침이다.

인사 담당자는 “공사와 전주시는 고심 끝에 ‘지역사회 유행 시에는 연기나 취소가 원칙’이란 정부정책에 따라 공채시험을 연기하기로 협의했다”며 “무엇보다 ‘국민안전이 최우선’이라는 기본방향에 맞춘 중대 결정이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공채시험에는 전국 각지에서 약 3500여명 이상의 시험응시자가 전주를 찾을 예정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