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 월락정수장 현대화 전면개량사업 추진 순항
  • 우용원 편집국장
  • 승인 2021.02.22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최종 선정...국·도비 195억원 지원
총 325억원 투입...2023년 말 사업완료 목표로 추진
현재 공사 공정률은 27%...상수공급 유지한 체 기존시설물 철거, 신설하는 작업 진행 중
남원시 ‘월락정수장 현대화 전면 개량사업’이 공정률 27%를 기록하는 등 계획대로 착착 진행 중이다. /남원시 제공
남원시 ‘월락정수장 현대화 전면 개량사업’이 공정률 27%를 기록하는 등 계획대로 착착 진행 중이다. /남원시 제공

 

전북 남원시는 맑고 깨끗한 수돗물 공급을 위해 추진 중인 월락정수장 현대화 전면 개량사업이 계획대로 착착 진행 중이다.

남원 월락 정수장은 1975년도에 시설용량 15,000/일로 설치된 노후 시설로 주처리 공정(혼화·응집·여과·정수지)의 시설개선이 시급한 실정이었으나, 남원시는 적극적으로 국비를 확보하여 2019년부터 시설 개량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그동안 남원시는 국가예산 선점을 위해 자체 시비를 선() 투입하여 기본 및 실시설계를 했고, 수차례 국회 및 중앙부처를 방문하여 사업의 필요성을 적극 표명하는 등 다각적 노력의결과 환경부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에 최종 선정되어 국·도비 195억원을 지원받게 되었다.

월락정수장 개량사업은 총 325억원을 투입하여 2023년 말 사업완료를 목표로 추진 중에 있다.

현재 공사 공정률은 27%이며, 상수공급을 유지한 체 기존시설물을 철거하고 신설하는 작업을 진행 중에 있다.

기존 자재창고 및 관리동, 급속여과지가 철거되고 그 자리에 관리동이 완공되었으며, 현재 여과지, 정수지는 건설 중에 있다.

다음 단계로 취수펌프장, 응집침전지, 착수정, 배출수 시설, 농축조 설치하면 월락정수장 현대화 개량사업이 마무리된다.

시 관계자는 현재 정수장 개량사업은 상수도공급을 하면서 정수장 시설을 개량하는 어려운 사업인 만큼 빈틈없는 시운전과 철저한 현장관리로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공기를 단축하여 맑고 깨끗한 수돗물을 남원시민들에게 차질 없이 공급 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