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축산농가 경쟁력 강화-경영안정에 집중
  • 우용원 편집국장
  • 승인 2021.03.18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소 사육의 기반인 조사료 생산에 39억원 예산 지원
/남원시 제공
/남원시 제공

 

전북 남원시는 소 사육의 기반이 되는 조사료 생산에 39억원의 예산을 지원하여 축산농가 경쟁력 강화와 경영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조사료는 한우, 젖소 등 초식가축의 주 영양소 공급원으로 시는 지역에서 생산하는 조사료 품질 향상에 집중적으로 투자하여 고급육 생산, 산유량을 증대 등 축산물 생산비 절감을 통한 축산농가 경영안정을 기대하고 있다.

남원시는 소(한육우, 젖소) 34천여두가 사육되고 있고 연간 조사료 필요량은 10만톤으로 이중 36%는 재배조사료, 44%는 볏짚 등 부산물, 20%는 수입산 조사료로 이용되고 있는 실정으로 비용절감과 생산성 향상에 재배 조사료의 생산량 증대는 절대적으로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시는 국도비 예산을 확보하여 조사료 사일리지 제조비, 종자구입비, 생산장려금 등을 지원하며 자체 시비를 추가로 확보하여 조사료 기자재, 종자구입비, 생산장려금 등을 추가 지원하는 등 고품질 조사료 생산기반 확충과 양질의 사료 공급 기반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조사료 면적 확대와 국내산 조사료 품질 향상에 집중하여 국내산 조사료의 만족도를 높이고 더불어 축산농가의 경영안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