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9혁명 도화선 남원출신 김주열 열사 기념 식수 눈길
  • 우용원 편집국장
  • 승인 2021.04.19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지면 김주열 열사 기념공원에서 '푸르른 소나무' 2그루 식수

41911시 전북 남원시 금지면 김주열 열사 기념공원에서는 제61주기 4.19 혁명을 맞이해 김주열열사의 묘역 참배와 61주기 기념 식수 행사가 열렸다.

이번 기념행사에는 이환주 남원시장을 비롯해 이윤심 동부보훈지청장, 이학모 김주열열사 기념사업회 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코로나19 상황으로 행사를 축소해 간소하고 차분한 분위기에서 4.19 혁명을 기념하고 민주화를 위해 희생된 선열을 추모했다.

또한 금번 기념행사에서는 4.19 혁명 61주기를 기념하여 김주열열사 묘역 진입 계단 양측으로 두 그루의 소나무를 식수했다.

남원시는 4.19 혁명의 기폭제가 된 김주열열사의 죽음을 기리고 민주화의 초석이 된 열사의 위상을 널리 알리고자 매년 3.14 제향과 4.19혁명을 기념하고 있다.

이환주 시장은 김주열열사는 4.19혁명으로 이어지게 된 민주주의의 초석이 되었으며 우리 지역의 자랑스런 민주역사로 계승 발전되도록 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