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농어민 공익수당 신청 기간 추가 운영합니다"
  • 우용원 편집국장
  • 승인 2021.10.06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소지 읍‧면‧동사무소에서 10월 22일까지 … 2주간 추가 운영
자격요건 갖췄으나 상반기 미 신청한 농어가 신청 필수
/전북도 제공
/전북도 제공

 

전북도는 올해 농어민 공익수당을 신청하지 않은 도민을 구제하기 위한 창구를 마련한다.

전북도는 2021년 전북 농어민 공익수당 추가 접수를 1012일부터 22일까지 2주간 주소지 읍면동 사무소에서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전북도는 지난 521일 농어민 공익수당 신청접수를 완료한 바 있으나, 이번 추가 신청 기간을 통해 자격요건을 갖췄지만 개인적인 사유 등으로 인해 미 신청한 농어가들을 구제한다는 방침이다.

접수대상은 공익수당 미신청 농어가이며, 올해 이미 수당을 받았거나 자격요건 미달로 제외된 농어가는 대상이 아니다.

이번 농어민 공익수당을 지급받기 위해서는 20181231일 전부터 2년 이상 연속해서 도내에 주소와 농어업경영체를 두고 있어야 한다.

농가는 도내 농지를 1,000이상 경작하고, 어가는 관련 법에 따라 어업면허허가신고 및 소금제조업 허가가 유효해야 한다. 양봉농가는 신청연도인 202111일 기준 양봉업을 등록하고 있어야 한다.

도와 시군은 추가 신청접수 신청자에 대해 농어업경영체 등록 여부, 농어업 외 소득 3,700만 원 이상, 도 외 전출 여부, 한세대 중복신청, 부부 분리 신청 여부 등을 확인해 11월 초에 농어민 공익수당을 지급할 예정이다.

전북도 관계자는 도내 농어가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신청을 당부하며 신청 누락 농어가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업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