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 화장품기업, 무역의 날 수출 탑 수상
  • 우용원 편집국장
  • 승인 2021.12.16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친환경화장품산업 대표도시로 거듭나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열린 제58회 무역의 날 기념행사가 14일 열린 가운데 제너럴바이오㈜는 700만불, ㈜하이솔은 100만불 수출 탑을 수상했다. /남원시 제공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열린 제58회 무역의 날 기념행사가 14일 열린 가운데 제너럴바이오㈜는 700만불, ㈜하이솔은 100만불 수출 탑을 수상했다. /남원시 제공

 

전북 남원시가 지리산권 천연 자원 바탕 신상장동력으로 10년째 집중 육성중인 친환경 화장품 산업이 남부권의 대표적인 거점지역으로 거듭나고 있다.

2015년에 5개사였던 화장품 기업이 26개사, 매출은 37억원에서 350억원으로, 고용은 44명에서 320명까지 확대되면서 가파른 상승세를 타고 있다. 2022년 남원 코스메틱 비즈센터가 완공되어 기업이 입주하게 되면 60여개사, 매출은 2,000억원, 고용은 700여명 정도로 큰 폭으로 성장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또한 기업육성지원사업에 힘을 기울인 결과 남원 화장품기업 제너럴바이오하이솔이 제58회 무역의 날에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지난 14일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열린 제58회 무역의 날 기념행사에서 제너럴바이오700만불, 하이솔은 100만불 수출 탑을 수상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고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는 무역의 날 시상식은 매년 해외 신시장 개척과 수출증대에 기여한 기업을 선정해 수출실적에 따라 수상한다.

제너럴바이오(대표 서정훈, 정석근)는 송동면에서 화장품, 치약비누 및 친환경 세제, 건강기능식품 등 제조하여 일본, 미국, 베트남등으로 수출하고 있다.

사회적기업인 제너럴바이오2017100만불, 2019300만불, 2020년에 500만불에 이어 올 해 700만불 수출의 탑을 달성하는 등 지속적인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주요 수출 화장품으로는 CK파워, CK밸런스, 케어셀라 하이드레이션 5종세트, 케어셀라 훼이셜 라인업 리프팅겔 클렌저 등이 있다.

그리고, 운봉 지리산 허브밸리에 위치하고 있는 하이솔(대표 박이경)은 해발 600m 청정지역에서 자생하는 허브로 만드는 하이드로수()와 여러 천연추출물을 사용한 화장품을 제조 판매하고 있다.

하이솔의 브랜드 림포디아의 부스팅 라인 제품은 기존 화장품 개념을 벗어나 머리부터 발끝까지 사용하는 건강한 아름다움을 위한 화장품으로 자체 연구 개발 특허 물질과 지리산 허브 하이드로수를 이용하여 항산화 작용과 피부 면역력 강화하는데 도움이 된다. 중국을 넘어 태국, 베트남과 러시아, 미국시장까지 공략 중으로 해외 화장품 시장에서도 꾸준한 인기를 얻어 왔다. 현재 림포디아 화장품은 중국 KC이너벨라 1만개 지점과 국내 이너벨라 스파 체인샵에서 사용되고 있다.

남원시 관계자는 산업인프라와 기술개발역량을 기반으로 남원의 화장품 기업들이 계속적으로 성장하여 국내 뿐 아니라 해외시장에도 진출할 수 있도록 최대한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