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국 선열과 호국 영령의 고귀한 희생을 기립니다”
상태바
“순국 선열과 호국 영령의 고귀한 희생을 기립니다”
  • 우용원 기자
  • 승인 2019.06.09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산내면 지리산충혼탑서 추념식 열려… 300여명 참석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얼을 기리는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이 지난 6일 남원시 산내면 지리산충혼탑에서 거행됐다.

이날 추념식에는 이환주 남원시장과 국가유공자 및 유가족, 시민, 경찰, 군인, 공무원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헌화 및 분향, 육군 7733부대 3대대 장병들의 조총발사, 추모편지 낭독 순으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거룩한 희생정신을 추모했다.

지리산충혼탑은 6·25전쟁 당시 및 전후 치열한 전투로 인해 사망한 군인, 경찰, 민간인 등 7,285명의 위패가 봉안되어 있어 전국 각처에서 보훈단체, 학생이 수시로 찾아와 조국을 위해 산화한 순국선열에 대한 명복을 기리며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있다.

또한, 운봉읍 충혼탑, 인월면 향토수호기념비, 수지면 6·25참전호국전공비 등 지역 내 충혼탑과 군경묘지에서 나라와 겨레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추모하고 민족의식 고취와 애국심을 함양하기 위한 현충일 추념식을 가졌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추념사에서 “현충일의 참된 의미를 되새기며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영원히 기억하고, 고귀한 희생에 대한 예우와 존경을 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